Loading…

캐리 파울러: 한 시기에 씨앗 한 개가 식량의 미래를 보호한다

TEDGlobal 2009 · 17:08 · Filmed Jul 2009
Subtitles available in 26 languages
View interactive transcript
413,881 Total views
Your impact
Share this talk and
track your influence!

우리가 오늘날 경작하는 다양한 밀과 옥수수, 쌀 등이 미래에는 기후변화에 의해 잘 자라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캐리 파울러는 우리를 노르웨이의 얼음 산맥 안에 묻힌 거대한 국제종자저장고로 초대대합니다. 그것은 내일 벌어질지도 모를 일들을 대비하여 다양한 식용작물의 집단을 저장하고 있습니다.

pin This talk was presented at an official TED conference, and was featured by our editors on the home page.
Biodiversity archivist
Biodiversity warrior Cary Fowler wants to save the world from agricultural collapse, one seed at a time. Full bio

Discuss

92 comments

Enthusiastically agree? Respectfully beg to differ? Have your say here.

2000 characters remaining
Please log in or sign up to add comments.
There are currently no comments for this t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