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래비스 캘러닉(Travis Kalanick)

더 많은 사람들을 적은 수의 차에 태우려는 우버(Uber)의 계획

1,601,625 views • 19:18
Subtitles in 23 languages
Up next
Details
Discussion
Details About the talk

우버(Uber)는 교통혼잡과 환경오염을 줄인다는 거창한 야망을 가지고 시작한 것이 아닙니다. 하지만 회사가 성장하면서 공동 창업자인 트레비스 캘러닉은 사람들이 우버를 이용해서 동승하고, 비용과 탄소발자국을 줄일 수 있는 방법이 없는지 고민했습니다. 그 결과로 우버풀(uberPOOL)이라는 카풀 서비스를 만들게 되었습니다. 이 서비스를 시작하고 첫 8개월동안 LA에서 7백90만 마일을 동승했고 1,400 미터톤의 이산화탄소를 줄일 수 있었습니다. 이제 캘러닉은 카풀을 이용해서 교외지역에서도 출퇴근 할 수 있다고 이야기 하고 있습니다. 그는 "우리 주머니에 있는 기술과 약간의 스마트 교제를 이용해서 우리는 모든 자동차를 공유할 수 있고 지금 부터의 노력으로 우리는 우리의 도시를 되찾을 수 있다"고 말합니다.

About the speaker
Travis Kalanick · Entrepreneur

As Uber's co-founder and former CEO, Travis Kalanick is disrupting an entrenched industry and reinventing urban transportation.

As Uber's co-founder and former CEO, Travis Kalanick is disrupting an entrenched industry and reinventing urban transport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