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Alastair Parvin:
사람을 위한, 사람에 의한 건축

TED2013 · 13:11 · Filmed Feb 2013
Subtitles available in 27 languages
View interactive transcript
1,067,477 Total views
Your impact
Share this talk and
track your influence!

건축가 알라스테어 파빈은 아주 간단하지만 흥미로운 생각을 내놓습니다: 만약 건축가들이 그들에게 돈을 지불할 여유가 있는 이들을 위해 빌딩을 짓지 않고 보통 시민들이 그들의 집을 직접 디자인하고 지을 수 있으면 어떻게 될까요? 이 런 개념이 위키하우스의 핵심입니다. 위키하우스는 누구에게나 열려있는 건축 조립 세트로, 누구나 어디에서나 집을 지을 수 있게 해줍니다.

Designer
Alastair Parvin believes in making architecture accessible to 100 percent of the population. Full bio
This talk was presented at an official TED conference, and was featured by our editors on the home page.

Discuss

170 comments

Enthusiastically agree? Respectfully beg to differ? Have your say here.

2000 characters remaining
Please or sign up to add comments.
Sort comments by
There are currently no comments for this talk.